본문으로 바로가기
61219998 0232020070461219998 04 0403001 6.1.15-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3818632000 1593818653000

브라질, 코로나19 확진자 150만명 넘어서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마스크를 쓴 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하는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 [이미지출처=AF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브라질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50만명을 넘어섰다. 사흘 연속 하루 4만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며 가파른 증가 속도를 나타내고 있다.


3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브라질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보다 4만2223명 늘어난 153만9081명으로 집계됐다. 브라질의 일일 신규 확진자는 지난 1일부터 사흘째 4만명을 넘게 기록되고 있다.


사망자는 전날보다 1290명 많은 6만3174명으로 조사됐다. 이날 기록된 사망자 증가폭은 지난달 23일(1374명) 이후 가장 높은 폭이다.


전체 확진자 대비 사망자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4.1%로 한때 7%를 넘어섰던 것에 비하면 상당히 낮아졌다.


브라질의 전체 확진자 중 아직 치료 중인 확진자는 60만명가량으로 86만8000여명은 회복된 상태다.


코로나19 확산 속에서도 브라질 지방 정부들은 경제활동 재개를 위한 사회적 격리 완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브라질 최대 도시인 상파울루에서는 오는 6일부터 위생관리 지침 준수를 조건으로 음식점, 미용실 등의 영업이 허용된다. 다만 하루 영업시간은 6시간을 넘을 수 없고, 오후 5시까지만 영업이 가능하다. 또 최대 수용 가능 인원의 40%만 입장이 가능하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