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06272 0432020071361406272 02 0201001 6.1.14-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4619104000 1594619166000

여성변회 "박원순 의혹, 철저한 수사 필요…피해자 지원"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여성변호사회는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성폭력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여변은 오늘(13일) 박 시장의 장례절차가 끝난 뒤 입장문을 내 "제2의 권력형 성폭력 사건의 재발을 방지하고, 아직 용기 내지 못한 많은 피해자를 돕는다는 측면에서 이번 사건의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며 "피해자를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변은 "박 시장이 극단적인 방법을 택한 것은 매우 안타까운 일"이라면서도 "다만 권력형 성폭력 범죄로 의심되는 피해자의 주장이 존재하는 만큼 지나치게 박 시장을 영웅시하거나 미화하는 것은 삼가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권력형 성범죄는 아직 엄연히 존재하고 있으며, 철저한 수사와 엄중한 처벌로 뿌리를 뽑아야 한다"며 "이런 측면에서 자칫 권력형 성범죄의 심각성을 무디게 할 수 있는 박 시장의 서울특별시장(葬) 장례는 부적절했다고 판단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피해 사실을 알려고 하거나 신상털기를 하는 등 2차 가해가 심각한 상황"이라며 "이는 피해자만이 아니라 용기를 내지 못하고 있는 다른 피해자들의 고통을 가중하는 일로 중단돼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원종진 기자(bell@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마부작침] 민식이법이 놓친 것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