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96323 0012020081061996323 02 0201001 6.1.17-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013940000 1597014126000

[속보]태풍 ‘장미’ 북상···제주도 오전 8시 태풍주의보 발효

글자크기
[경향신문]
제5호 태풍 ‘장미’가 북상함에 따라 태풍특보가 확대되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10일 오전 8시를 기해 제주도 육상 전역에 태풍주의보를 발효했다. 같은 시각 제주도 앞바다 등 해상에 내린 태풍주의보를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까지 확대한다.

오전 9시부터는 태풍주의보가 전라남도(거문도·초도), 제주도(추자도)에도 발효될 예정이다.

태풍 장미로 인해 일부 경남지역에 호우특보가 발효중이다.

기상청은 장미가 이날 오전 9시께 서귀포 남동쪽 약 80㎞ 부근 해상까지 접근하고, 빠르게 북상해 오후 3시에는 부산 서남서쪽 약 70㎞ 부근 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측했다.

제주는 태풍이 근접하는 이날 낮까지 시간당 20∼30㎜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11일 낮까지 예상 강수량은 50∼150㎜(남부·산지 250㎜ 이상)다.

기상청은 태풍 장미의 앞부분에서 형성된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이날 새벽 시간대 강한 비가 내일 것으로 예상했으나, 비구름대가 예상과 달리 제주 육상 동쪽 해상으로 치우쳐 산지를 제외한 제주에 10㎜가량의 약한 비만 산발적으로 내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매우 강한 바람과 비가 예상돼 피해가 우려되니 각별한 유의를 바란다고 밝혔다.

경향신문

태풍 ‘장미’ 예상 이동경로. 기상청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노정연 기자 dana_fm@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 유튜브 구독▶ 경향 페이스북 구독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