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30211 0432020120564630211 04 0401001 6.2.3-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142420000

백악관 참모들,'대놓고 대탈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대선 패배 직후 숨죽인 채 백악관을 떠날 채비를 하던 참모들이 이제는 공개적으로 탈출을 감행하는 분위기라고 CNN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CNN은 익명의 백악관 관계자를 인용해 "트럼프가 근거 없이 대선 승리를 주장하는 가운데 백악관의 엑소더스, 즉 대탈출이 시작됐다"고 전했습니다.

백악관의 대통령 집무실이 있는 웨스트윙에서는 현재 거의 모든 직급의 스태프가 탈출에 나서는 분위기인데 지난 3일엔 백악관 전략공보국장인 알리사 파라가 전격 사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파라의 사임 발표에 "환상적으로 일해준 훌륭한 사람이다. 감사하다"라고 트위터에 적기도 했습니다.

트럼프의 신임을 받아온 파라 국장이 전격 사임하면서, 백악관 탈출이 더 이상 트럼프에 대한 '배신'으로 간주되지 않는다는 공감대가 참모진 사이에서 형성되고 있다는 전언도 있습니다.

백악관 직원 중에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패배를 인정하지 않는 것에서 환멸을 느끼는 사람들이 적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김경희 기자(kyung@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네이버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