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55395 0362021030466555395 07 0703001 6.2.6-HOTFIX 36 한국일보 40552661 false true false false 1614829140000

'호러퀸' 도전하는 베리굿 조현...'최면' 3월 개봉

글자크기
한국일보

베리굿 조현.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베리굿 멤버 조현이 미스터리 공포 스릴러 '최면'을 통해 호러퀸에 도전한다.

'최면'은 최교수(손병호)에 의해 최면 체험을 하게 된 도현(이다윗)과 친구들에게 시작된 악몽의 잔상들과 섬뜩하게 뒤엉킨 소름 끼치는 사건을 그린 공포 스릴러 영화다.

이번 작품에서는 조현이 파격 연기 변신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조현은 지난 2016년 걸그룹 베리굿으로 얼굴을 알렸다. 랩과 춤, 작사 등을 소화하며 다재다능한 면모를 보여준 그는 밝고 통통 튀는 매력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승마나 등산 등의 다양한 취미를 선보이며 대중들과의 소통을 이어나가고 있다.

조현은 이번 작품 '최면'에서 현직 아이돌이자 대학 생활을 하는 현정 역을 맡아 몰입도 높은 연기를 선보였다. 현정은 왕성한 활동을 하며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는 아이돌이지만, 대학 내에서는 친구들의 시기 질투로 괴롭힘에 시달리는 인물이다.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고자 우연히 경험하게 된 최면 치료로 인해 삶이 파괴되기 시작하는 불안정한 캐릭터 현정을 완벽하게 소화해 낸 조현은 그간 어필해 온 섹시한 이미지를 탈피해 수수한 여대생으로 변신했다. 특히 환영과 공포에 시달리는 조현의 강렬한 공포 연기는 관객들에게 심장을 조이는 긴장감을 전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면'은 이달 중 개봉 예정이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