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0세 이상 · 의료진 '부스터샷'…1-2차 접종 간격 줄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늘 오후, 4분기 백신 접종계획 발표

<앵커>

4분기에는 60세 이상 고령층과 의료진부터 백신 추가 접종이 시작되고,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의
1, 2차 접종 간격도 줄어듭니다. 정부는 오늘(27일) 오후, 이런 내용이 담긴 4분기 백신 접종계획을 발표합니다.

박수진 기자입니다.

<기자>

백신 접종 효과를 높이기 위한 부스터샷, 즉 추가 접종은 60세 이상 고령층과 의료기관 종사자 등 고위험군이 가장 먼저 맞습니다.

고령층의 경우 접종 완료율이 80%를 웃돌지만 70대 이상 신규 확진자 10명 중 7명이 돌파감염일 정도로, 접종을 완료하고도 다시 감염되는 비율이 젊은 층에 비해 월등히 높기 때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