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국 '맨발 양념' 논란에 식약처 "열매 추정...수입 안 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붉은색 양념으로 보이는 물질을 맨발로 밟는 모습이 담긴 중국 영상이 국내에서 논란이 되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수입되는 식품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식약처는 영상 속 원료는 '삿갓나물 속' 열매로 추정된다며, 국내에서는 식용 불가라 식품으로 수입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에서도 열매를 발로 밟아 껍질을 없앤 뒤 씨앗을 종자로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근 온라인에는 중국 공장 모습이라며, 한 여성이 마스크나 두건도 쓰지 않은 채 붉은색 물질을 맨발로 밟고 있는 영상이 올라와 논란이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