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결국 강제접종" "기말과 겹친다" 청소년 방역패스 반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정부가 내년 2월부터 청소년들도 백신 접종을 완료해야 학원이나 독서실을 갈 수 있게 하면서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반발하고 있습니다. 당장 이번 달부터 백신을 맞아야 하는데 정부가 백신 접종을 강제하고 있다는 비난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전형우 기자입니다.

<기자>

청소년 방역패스는 내년 2월 1일부터 만 12세에서 18세까지 적용됩니다.

백신 접종을 2차까지 완료하거나 PCR 음성 확인서를 제출해야만 학원이나 독서실, 도서관에 입장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