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美 신규 확진 증가세 둔화 뚜렷...오미크론, 급속 확산 후 급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美 일평균 신규 확진 72만여 명…증가세 둔화 뚜렷

美 신규 확진, 지난 14일 정점 찍은 뒤 하락세

뉴욕·워싱턴DC 신규 확진, 오미크론 정점의 절반 수준

"美 오미크론 확산 누그러지며 전국적 확진자 감소"

[앵커]
미국에서 오미크론 변이로 인한 코로나19 확산세가 눈에 띄게 개선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오미크론이 급속도로 확산해 정점을 찍은 뒤 빠르게 감소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며 조심스러운 낙관론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조수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뉴욕타임스는 현지 시간 21일 기준 미국의 7일간 하루 평균 신규 확진자를 72만천여 명으로 집계했습니다.

2주 전과 비교해 11% 증가했지만, 지난 10일까지만 해도 증가율이 3배를 넘겼던 것에 비춰보면 증가세가 급격히 둔화한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