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메타버스가 온다

플래닛메타, 농어촌청소년육성재단과 메타버스 협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농어촌청소년육성재단과 플래닛메타는 농어촌 청소년을 위한 메타버스 공간 구축 및 콘텐츠 운영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농어촌청소년육성재단 강진순 팀장 전진숙 사무총장, 플래닛메타의 나은경 대표이사 홍진성 부사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닛메타는 농어촌청소년육성재단과 '농어촌 청소년을 위한 메타버스 공간 구축 및 콘텐츠 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두 기관은 협약식에서 농어촌 청소년들이 진로, 환경, 사물인터넷(IoT), 스토리텔링 메타버스 콘텐츠들을 통해 짜임새 있는 미래를 설계하고 자기주도형 인간이 될 수 있도록 새로운 협력사업 개발·시행에 공동노력하기로 했다.

전진숙 재단사무총장은 “재단만의 특성을 잘 반영하고 상시 운영이 가능한 메타버스 활동영역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라면서 “이를 통해 농어촌청소년이 디지털 공간에서 새로운 활동기반을 넓혀가는 기회를 주고 싶다”고 말했다.

나은경 플래닛메타 대표는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기술은 물론 국내외 문화교류 및 체험과 교육을 경험할 수 있는 유용한 가상공간을 구축해 메타버스 시대에 맞는 농어촌청소년 인재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