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더정치] 이준석 vs 윤핵관...장제원이 '친이' 김종인을 모신 이유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준석 대표와 '윤핵관'의 대결로 요약되는 국민의힘 내 권력 다툼이 갈수록 노골적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준석 대표는 지난 24일 SNS에 "다음 주 내내 '간장' 한 사발 할 것 같다"고 적었습니다.

여의도에서는 간 보는 '안철수'의 간과 장제원 의원의 장을 합성한 '간장'이란 단어로 두 사람을 직격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최근 이게 대통령을 도와주는 정당이냐며 이준석 대표를 직격한 장제원 의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