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태극기 배지 항상 착용했던 김건희 여사...우크라 국기 연상 패션 연출했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 여사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패션 주목
나토 정상 배우자들과 친교 행보에 태극기 배지 항상 착용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30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마라비야스 시장 내 한국 식료품점을 찾아 식료품점 사장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기간 동안 스페인에서 선보인 김건희 여사의 패션이 주목받고 있다. 특히 김 여사는 드레스코드를 여러 차례 바꾸면서도 왼쪽 옷깃에 태극기 배지를 항상 착용해 눈길을 끌었는데 마지막날에는 우크라이나 국기를 연상시키는 패션을 소화했다.

오늘 1일 대통령실에 따르면 김 여사는 정상회의 마지막날인 39일(현지시간) 배우자 프로그램 대신 마드리드 마라비야스 시장 내 한국 식료품점을 찾았다.

이날 김 여사는 노란색 레이스 블라우스에 하늘색 치마를 입었다. 이를 놓고 노란색과 파란색으로 이뤄진 우크라이나 국기를 연상케 한다는 말이 나왔다.

김 여사는 전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부인 질 바이든 여사와의 환담에서 바이든 여사가 지난달 루마니아와 슬로바키아를 거쳐 우크라이나 우즈호로드 지역을 직접 방문한 것을 언급, "(바이든 여사가) 부군과 함께 가지 않고 홀로 가신 용기와 그 따뜻함에 감동을 받았다"고 언급한 바 있다.

바이든 여사는 김 여사에게 "높은 자리에 가면 주변에서 많은 조언이 있기 마련이지만, 중요한 건 자기 자신의 생각과 의지다"면서 "있는 그대로를 보여주라(Just be yourself)"고 조언했다.

한편, 김 여사는 33년째 마드리드에 거주해온 식료품점 사장인 교포 부부와 만나 "부모님과 같은 1세대 동포들의 노력이 한국과 스페인의 끈끈한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파이낸셜뉴스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모든 일정에서 김건희가 태극기 배지를 착용한 모습. /사진=대통령실사진기자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태극기 #우크라이나 #김건희 #김건희패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