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편의점주들 '심야 물건값 5% 인상' 예고…"인건비 못 버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4대 편의점 본사에 '심야할증' 요구

[앵커]

이런 가운데, 편의점 주인들은 밤 12시부터 오전 6시까지는 물건값을 원래보다 5% 올려 받는 걸 추진하겠다고 나섰습니다. 최저임금이 5% 올라서 버티기 어렵다는 이유인데, 시민들의 반응은 엇갈립니다.

오원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서울 서대문구에서 20년째 편의점을 운영 중인 신상우 씨.

요즘처럼 벌이가 줄어든 건 처음이라고 말합니다.

[신상우/편의점 점주 : 임금은 매해 상승하고 있는데 수익은 그만큼 받쳐주지 못하는 상황에서 가지고 있는 것에서 조금씩 내주는 형편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