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황보라, 김용건 며느리·하정우 제수 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속사 대표인 김영훈씨와 11월 결혼
김씨는 김용건의 둘째 아들이자 하정우 동생
한국일보

배우 출신 매니지먼트사 대표 김영훈(왼쪽)씨와 배우 황보라 커플. 황보라 사회관계망서비스 캡처


배우 황보라(39)가 그의 소속사 대표인 김영훈(42)씨와 11월 결혼한다. 배우 출신인 김씨는 김용건의 둘째 아들로, 하정우(본명 김성훈)의 친동생이다. 황보라가 김용건의 며느리이자 하정우의 제수가 되는 것이다.

한국일보

황보라가 6일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올린 결혼 발표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황보라는 6일 사회관계망서비스에 글을 올려 "오는 11월 오랫동안 함께해 온 저의 동반자인 그분(김씨)과 결혼한다"고 직접 알렸다. 황보라와 김씨는 2012년 교회에서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고, 2013년부터 공개 연애 중이다.
한국일보

배우 황보라의 시숙이 될 배우 하정우(왼쪽)와 시아버지가 될 김용건. MBC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소속사인 워크하우스컴퍼니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을 전한 뒤 "결혼식은 가족 및 가까운 지인들을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황보라는 2003년 SBS 1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천국의 계단'을 비롯해 '파리의 연인', '배가본드', '사내 맞선', '키스 식스 센스' 등 여러 드라마와 '허삼관', '1급 기밀', '어쩌다, 결혼' 등의 영화에 출연했다. 김씨는 1997년 리듬앤블루스 그룹 예스 브라운으로 데뷔한 뒤 2009년 드라마 '전설의 고향'에 출연했다. 김씨는 당시 차현우란 가명으로 활동했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