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석 '성 상납 증거인멸 교사' 운명의 윤리위…"중징계 예상"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성 상납 의혹' 증거인멸을 교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에 대한 윤리위원회 징계 심의가 오늘(7일) 열립니다. 당내에서는 당원권 정지 이상의 중징계를 내릴 가능성도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보도에 김형래 기자입니다.

<기자>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는 오늘 저녁 7시부터 이준석 당 대표와 김철근 당 대표 정무실장에 대한 징계 여부를 심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