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휴가 복귀 尹 "초심·국민 관점" 강조...박순애 사퇴 가닥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휴가를 마치고 돌아와 13일 만에 출근길 약식 회견을 한 윤석열 대통령이 늘 초심을 살피면서 국민 뜻을 받들겠다고 말했습니다.

경질설이 불거진 박순애 사회부총리 등 인적 쇄신에 대해선 국민 관점에서 점검하겠다고 밝혔는데, 사실상 사퇴에 무게를 둔 것으로 해석됩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소정 기자!

[기자]
네, 용산 대통령실입니다.

[앵커]
거의 2주 만에 재개된 약식 회견인데 휴가 복귀 소감부터 밝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