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인공지능 시대가 열린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가천대와 AI·빅데이터 전문인재 양성 나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가천대학교가 지난 4일 고등교육혁신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가천대학교는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기술 기반 디지털 전문인재 양성에 나선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가천대학교는 지난 4일 '고등교육혁신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과학기술정부통신부가 신설한 '캠퍼스 소프트웨어 아카데미' 사업을 지원받아 '채용연계형 소프트웨어 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부트캠프형 소프트웨어 아카데미를 가천대학교 내에 개설한다. 머신러닝, 컴퓨터비전, 웹프로그래밍 등 맞춤형 교과목을 개설하고 학생들이 팀을 이뤄 프로젝트를 수행하도록 집중과정을 운영한다. 과정을 마친 수강생 중 최대 150명에게는 수료증과 함께 카카오공동체에서 진행하는 채용 연계 인턴십이 제공된다.

가천대는 인재 양성과 더불어 학내 소통을 혁신하기 위해 스마트한 협업 환경을 제공하는 디지털 교육 플랫폼인 '카카오워크'를 도입했다. 현재 약 3만명의 학생, 교수, 교직원이 수업 관련 소통은 물론 교직원 간 소통, 학생 간 조별 과제 등에 카카오워크의 다양한 기능을 활용하고 있다.

이길여 가천대 총장은 “아카데미 개설은 소프트웨어 인재부족과 기업과 대학간 미스매치 문제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모델이 될 것”이라며, “기업이 주도하는 집중프로젝트교육으로 현장에서 즉각적인 성과도출이 가능한 실무형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를 키우겠다”고 밝혔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가천대와 함께 역량있는 AI인재들을 지속적으로 육성해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하는데 공헌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송혜영기자 hybrid@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