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더에스엠씨그룹, 퍼포먼스 마케팅 기업 ‘민트’ 인수...“디지털 사업 경쟁력 강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차별화된 콘텐츠 제작·마케팅 역량으로 대체 불가능한 파트너사 목표
■ 디지털 인력 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콘텐츠 기반 퍼포먼스 마케터 육성


매경이코노미

더에스엠씨그룹 로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미디어 종합 콘텐츠 기업 ‘더에스엠씨그룹’이 퍼포먼스 마케팅 역량 강화와 계열사 간 시너지 확대를 위해 퍼포먼스 마케팅 기업 ‘민트’를 인수했다고 28일 밝혔다.

민트는 ‘Marketing Intelligence & Technology의 줄임말로 ▲브랜딩 캠페인 ▲퍼포먼스 마케팅 ▲애드테크 등 ’풀스택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을 제공하는 종합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 기업이다. 전 구성원이 MZ세대로 이뤄져 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마케팅 시장에 이해도가 가장 높은 디지털 전문가로 구성됐다. 다수의 퍼포먼스 마케팅 사례를 보유한 만큼 계열사 간 시너지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

더에스엠씨그룹은 이번 인수를 통해 디지털 광고 시장의 영향력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더에스엠씨그룹은 검색광고(SA)와 디스플레이 광고(DA) 시장에서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콘텐츠 제작 능력을 키워왔다. 기존 퍼포먼스 마케팅 조직 ’퀀텀파이러츠‘와 새롭게 합류한 ’민트‘의 시너지로 고도화된 매체 집행 전략에 기술 인프라를 구축, 디지털 퍼포먼스 역량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신규 광고주 확대 기회 ▲실적 증대 효과로 디지털 사업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더에스엠씨그룹의 퍼포먼스 마케팅 관련 올해 수주 취급액은 140억 원이었다. 민트 인수로 3/4분기 중 총 300억원의 광고 취급액을 추가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내부 퍼포먼스 마케팅 조직을 재정비해 내년에는 퍼포먼스 마케팅만으로 500억원의 광고 취급액 수주를 예상한다.

더에스엠씨그룹은 마케팅 지식과 정보를 가장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테크 기반 미디어 플랫폼 ’MIX‘를 지난 10월 오픈했다. 마케터에게 양질의 정보를 제공하고, 교육과 네트워크를 갖춘 종합 미디어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예정이다. 첫 번째 수순으로 자사 내 소셜미디어 콘텐츠 기반의 퍼포먼스 마케터 100여 명을 교육하고 양성하는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다.

김용태 더에스엠씨그룹 대표는 “광고 산업에서 디지털은 빼놓을 수 없는 영역이기에 기존 디지털 마케팅 역량을 더욱 강화하는 차원에서 인수를 결정했다”며 “뉴미디어 콘텐츠 제작 분야에서 선두주자로 트렌드를 이끄는 더에스엠씨그룹이 끊임없는 성장과 도전을 통해 광고주에게 대체 불가능한 파트너사로 발돋움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명순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