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분석] 남욱, 대장동 재판서 연일 폭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해드린 대로 남욱 변호사는 어제 재판에서도 이재명 대표 측근들에 대한 폭로를 이어갔습니다. 관련 내용 백성문 변호사, 장현주 변호사와 함께 짚어보겠습니다.

- "정진상, 정영학 녹취록 檢 제출 당일 알아"
- "정진상이 김만배에 전화로 알려줬다 들어"
- 남욱 "정영학, 윤영찬에 자료 넘겼다 들어"
- 윤영찬 측, 남욱 주장에 "사실무근" 반박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