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1 (금)

김연 전 민주당 정책위부의장, 출판기념회 갖고 총선행보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연 전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부의장이 출판기념회를 갖고 내년 총선 도전 행보를 시작했다.

김연 전 부의장은 지난달 30일 천안S컨벤션웨딩홀에서 '김연의 열정과 도전 희망사다리'의 출판기념회를 개최했다.

세계일보

더불어민주당 김연 전 정책위 부의장이 출판기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희망사다리’에는 지난해 6월 지방선거 이후 김 전 부의장의 488일간의 활동이 담겼다. 김 전 부의장은 천안병 지역구에 출마해 현 이정문 의원에게 도전장을 내밀 계획이다.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양승조 전 충남지사와 유승희 전 국회의원, 이규희 전 국회의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그는 출판기념회에서 "지난 1년여 대선에 이어 지방선거의 연이은 패배는 정말 힘들었던 시기였지만, 제가 이바지할 수 있는 부분이 무엇일까? 고민하며 구석구석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며 "더 나은 우리 사회와 올곧은 정치의 길을 걷고자 하는 다짐을 담아 책을 내 놓았다"고 밝혔다.

세계일보

김연(왼쪽 두번째) 전 부의장이 출판기념회에서 양승조(왼쪽 첫번째)전 충남지사 등 참석자들과 '희망' 촛불을 켜 들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후퇴한 민주주의와 무너진 경제를 회복시키는 올바른 정치를 해보고 싶다”는 김 부의장은 “김대중, 노무현 정신을 이어받은 자랑스러운 더불어민주당 당원으로서 민주당답게 불의와 맞서겠다"고 말했다.

천안=김정모 기자 race1212@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