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뉴블더] "종이컵 속 물인 줄 알고 마셨다가…" 아내는 10개월째 식물인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 30대 여성이, 종이컵에 든 독극물을 마시고, 의식 불명에 빠지는 일이 있었습니다.

지난해 6월, 출근해서 근무하던 중에 옆에 있던 종이컵에 투명한 액체가 들어 있는 걸 발견하고, 물인 줄 알고 의심 없이 마셨던 건데요.

알고 보니 불산이 들어간 유독성 용액이었습니다.

경기 동두천시의 한 회사에 출근한 30대 여성 A 씨는 지난해 6월 28일 이후로 열 달째, 집에 돌아오지 못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