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중소기업계 “한일중 공동선언 환영…FTA 다시 협력하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소기업계가 한일중 공동선언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3국 자유무역협정(FTA) 등도 조속히 협의해달라고 촉구했다.

27일 중소기업중앙회는 입장문을 통해 “중소기업계는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성공적 개최와 한일중 공동선언을 통해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한 한일중 협력체계가 한 단계 나아갈 계기가 만들어진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중단된 3국 간 FTA 등 제도적 협력의 재논의도 촉구했다.

중앙회는 “이번 정상회의에서 한국과 일본, 중국 3국 간 △경제·안보 협력 강화 △인적, 문화 교류 확대 △저출산·고령화 문제 공동 대응 등 다양한 주제가 논의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역내 교역 활성화·경제성장을 위해 2012년 이후 중단된 3국 FTA 등 제도적 협력 방안이 조속히 구체화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중소기업계도 민간교류 확대를 통해 한일중 3국 경제 활성화와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윤호 기자 yuno@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