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12428 0722019052652712428 02 0201001 6.0.12-HOTFIX 72 JTBC 0 popular

삼척 낮 최고 35도…27일 전국 비 내리며 더위 꺾일 듯

글자크기


[앵커]

폭염의 기세, 주춤하긴 했지만 오늘(26일)도 30도 넘는 더위가 전국에 이어졌습니다. 이번 더위는 내일 전국에 비가 오면서 한풀 꺾일 것으로 보입니다.

오선민 기자입니다.

[기자]

물 속에 발을 담가 더위를 식힙니다.

아이들은 아예 물에 빠져 물놀이를 즐깁니다.

어른들은 텐트와 나무 그늘 아래에서 더위를 피합니다.

미세먼지도 보통 수준을 보이면서 덥지만 나들이 나온 시민들로 가득합니다.

폭염특보는 대부분 해제됐지만 초여름 날씨는 계속됐습니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이 31도, 대전과 대구가 32도로 여전히 30도 웃도는 더위를 보였습니다.

강원 동해안과 경북 일부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나흘째 이어진 가운데, 강원도 삼척의 자동관측기에는 오늘 낮 35도까지 기록됐습니다.

강한 볕이 더해지면서 자외선 지수도 전국이 '매우 높음' 단계까지 올랐습니다.

오늘 밤부터 점차 구름이 많아지면서 내일 새벽 서쪽지방을 시작으로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제주 산지에는 최고 200mm, 남해안에도 10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예보됐습니다.

비와 함께 돌풍과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습니다.

내일 서울과 부산의 낮 최고기온은 21도, 대전과 광주가 22도, 대구 23도로 평년보다 2~4도 가량 낮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대체로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비는 내일 밤 대부분 그치고 모레부터는 다시 맑아질 전망입니다.

오선민, 이우재, 이주원, 류효정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