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08788 0242019062453308788 03 0304001 6.0.14-RELEASE 24 이데일리 0 popular

벤츠 신형 GLA 스파이샷 나왔다..근육질에 친숙한 느낌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오토in] 카가이 박은서 기자= 메르세데스-벤츠가 S클래스로 대표되는 럭셔리 세단을 장악한 브랜드 파워를 앞세워 SUV 및 크로스오버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고 있다. GLE, GLS, GLB와 같은 모델이 대표적이다.

이번에는 2021년 풀모델체인지를 단행할 소형 SUV인 GLA 스파이샷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달 공개된 GLA 위장막 차량은 형태가 완전히 갖춰지지 않았다. 2열 도어가 미장착된 상태로 천장 위로 네 개의 파란 안테나가 솟아있는 모습은 흡사 화성 탐사차 같았다. 하지만 이번에 공개된 위장막 차량 사진은 완전한 형태의 프로토타입이다. 출시될 신차 모습을 어느 정도 가늠할 수 있을 정도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새롭게 출시될 2021 메르세데스-벤츠 GLA는 A클래스나 CLA에 적용된 새로운 전륜구동 아키텍쳐를 사용한다. 전체적으로 신차 디자인은 기존 모델과 흡사해 보인다. 위장막 차량 사진에서는 GLB와 같은 우람하고 강인한 모습은 찾아 볼 수 없다. 하지만 이전에 공개된 2열 도어가 없는 사진과 현재 공개된 사진을 비교해 봤을 때 2열 도어에서부터 볼록 튀어나온 라인이 뒷바퀴 펜더까지 이어진다. 어느 정도 볼륨감을 느낄 수 있다. 이러한 바디라인은 이전 GLA 모델보다 더욱 뚜렷하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드라이트와 테일램프는 양산 단계 디자인으로 보여진다. 테일램프는 많이 가려져있지만 최근 공개된 GLB 크로스오버의 테일램프 LED와 동일하다. C필러 부분과 후면 해치는 완전히 가려진 상태로 구체적인 모습을 확인하기 어렵다.

이번 위장막 차량 사진은 벤츠 본사가 있는 독일 슈투트가르트에서 촬영됐다. 2021 메르세데스-벤츠 GLA는 가솔린 터 보2.0 4기통 엔진을 장착할 것으로 예상된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