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69798 0032019072053869798 01 0102002 6.0.20-RELEASE 3 연합뉴스 42407116 false true true false 1563582782000 1563582788000 popular

靑 "文대통령, 6월 한미정상회담서 '한일 갈등에 관심' 당부"

글자크기

"외교적 노력 일환으로 언급…당시 日언론 경제보복 가능성 보도"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청와대는 20일 한일 갈등과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의 관여 요청이 있었다'고 한 것을 두고 "지난달 30일 한미정상회담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한일 갈등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정상회담 마친 한미정상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오후 청와대에서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9.6.29 xyz@yna.co.kr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문 대통령은 갈등 해결을 위한 외교적 노력의 일환으로 (이 같은) 언급을 했던 것"이라며 이렇게 밝혔다.

고 대변인은 "당시 일본 언론은 경제 보복 가능성을 지속적으로 보도하고 있었다"고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아폴로 11호 달 착륙 50주년을 기념하는 백악관 행사에서 한일 갈등에 대한 질문을 받고 "사실은 한국 대통령이 내가 관여할 수 있을지 물어왔다"고 대답했다.

그러면서 "아마도 (한일 정상) 둘 다 원하면 나는 (관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對)한국 수출규제 조치 등으로 한일 갈등이 격화하는 상황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이와 관련해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발언은 한일 중 어느 한쪽의 손을 들어주지는 않으면서도 상황을 봐가며 필요한 경우 양국 사이에서 역할을 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