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94312 1082019082154494312 07 0703001 6.0.12-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35017283

스파이더맨, 마블 MCU 떠난다…소니·디즈니 협상 결렬 [엑's 할리우드]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스파이더맨이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을 떠난다.

미국 매체 데드라인은 20일(현지시간) "소니픽처스와 디즈니가 영화 '스파이더맨' 시리즈 제작을 두고 벌인 협상이 결렬됐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소니픽처스와 디즈니는 수익 분배 방식에서 이견을 보였다. 디즈니는 소니가 영화 수익 대부분을 가져가는 계약이 공평하지 않다고 봤고, 제작 투자와 수익의 50%를 나누자고 제안했지만 소니픽쳐스가 이를 거절했다.

앞서 소니픽처스는 2012년과 2014년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시리즈 두 편을 제작했으나 흥행을 거두지 못했다. 이후 디즈니의 마블스튜디오에 영화 제작비를 지불하고, MCU에 캐릭터 사용권을 주는 대신 배급권과 극장 수익을 가져간다는 계약을 맺었다.

지난 7월 개봉한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글로벌 수익 11억900만달러(약 1조347억원)를 벌어들이며 소니픽처스 역대 최고 흥행작에 이름을 올렸다.

협상이 결렬됨에 따라 디즈니는 '스파이더맨: 홈커밍'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존 왓츠 감독과 두 편의 후속작을 제작하려던 계획을 취소하게 됐다.

한편 소니픽처스는 스파이더맨과 베놈 등으로 '스파이더맨 유니버스'를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