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280125 0112019111456280125 08 0802001 6.0.20-RELEASE 11 머니투데이 29182869 false true false false 1573718658000 1573718771000

한컴, 3Q 매출 638억…"AI 사업 강화"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강미선 기자] [연결기준 3분기 영업익 23억…연결종속사 투자 증가]

머니투데이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는 지난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638억원, 영업이익 23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별도기준 3분기 매출액은 220억원, 영업이익 63억원으로 영업이익률 28.6%를 달성했다.

한컴은 올해 별도기준 누적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하는 등 견고한 성장세를 보였다고 밝혔다. 하지만 연결종속사 중 재무적 비중이 큰 한컴MDS와 한컴라이프케어의 3분기 수익이 줄면서 연결기준 실적이 전년대비 저조했다.

회사 관계자는 "한컴MDS의 연결종속사들이 3분기까지 신제품 및 서비스 개발을 지속하면서 수익대비 사업투자비용이 늘었고, 한컴라이프케어는 통상적 비수기인 3분기 매출 감소폭이 커지면서 분기 매출 변동성이 크게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한컴은 3분기를 변곡점으로 4분기부터는 별도기준 뿐 아니라 연결기준 실적도 성장세로 돌아설 것으로 예상했다.

회사 관계자는 "한컴과 계열사들이 함께 AI(인공지능) 기술 개발 및 사업다각화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는 만큼, 조만간 사업성과 가시화는 물론 장기적 성장 기반 마련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컴은 올해 휴대용 통번역기 '말랑말랑 지니톡 고!', 블록체인과 OCR기능이 탑재된 '한컴오피스 2020', 가정용 개인로봇 '토키' 등 AI 기술을 적용한 제품들을 잇달아 출시했다. 금융권에 특화된 핀테크· OCR 기술 개발도 추진하는 등 AI 사업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강미선 기자 river@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