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67407 0602020011757567407 03 0301001 6.0.27-RELEASE 60 메트로신문사 0 false false true false 1579260516000 1579260606000 구자열 LS 신입사원 30년 뒤 2001190745 related

구자열 LS 회장, 신입 사원에 직접 벳지 수여...30년 후 꿈 당부

글자크기
구자열 LS그룹 회장이 신입사원들에 30년 뒤를 꿈꾸라고 당부했다.

LS그룹은 17일 안성시 미래원에서 '2020년 LS그룹 신입사원 입사식'을 개최했다.

이날 구 회장은 직접 신입사원들에 회사 벳지를 달아주고, LS그룹 일원으로 가져야할 마음가짐을 강조했다.

구 회장은 “오늘 이 자리에서 여러분이 30년 뒤에 무엇을 할 것인지 목표를 세우고 그 꿈을 LS와 함께 일궈보자”며 “이번 신입사원들도 해외 사업 직군의 글로벌 인재가 많은데, 기존의 멋진 선배들과 힘을 모아 글로벌 시장에서 큰 일을 내보자”말했다.

2가치 'C'도 설명했다. 첫번째가 도전(Challenge), 두번째가 변화(Change)다. 젊음으로 도전하고, 신입사원으로 관행이나 조직 문화를 바꾸는 역할을 해달라는 의미다.

앞서 구 회장은 2013년 취임 후 매년 신입사원 입사식에 참여하고, 함께 봉사활동을 하기도 했다.

한편 LS그룹은 지난 2일부터 21일까지 신입사원 연수를 진행하고, 교육과정을 마친 후 회사에 배치할 예정이다.

김재웅 기자 juk@metroseoul.co.kr

ⓒ 메트로신문(http://www.metro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