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25271 0432020012857725271 04 0401001 6.0.2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0170180000 1580170806000 미군 탈레반 군용기 격추 2001281702

탈레반은 미 군용기 격추했다는데…미군은 "추락 사고"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프가니스탄에서 미군 군용기가 떨어진 사건을 놓고 격추했다는 탈레반과 추락이라는 미군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로이터통신과 폭스뉴스 등에 따르면 미군은 현지시간 27일 아프간 가즈니주에서 미 공군 E-11A 항공기가 추락했다고 밝혔습니다.

미 국방부 대변인은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며 적의 발포로 발생한 것이라는 조짐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미군은 탑승자나 사망자 숫자를 공개하지 않고 있지만 로이터통신은 사고 당시 5명 미만이 타고 있었다고 미 당국자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반면 탈레반은 미 군용기가 격추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자비훌라 무자히드 탈레반 대변인은 "첩보 임무를 수행 중이던 항공기가 가즈니주에서 격추됐으며 탑승자가 모두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탈레반은 사고가 발생한 가즈니주 상당 지역을 장악하고 있으며 종종 상대방의 사상자 규모를 과장하기도 한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습니다.

앞서 가즈니주 정부 대변인이 아리아나 아프간 항공 소속 비행기가 추락한 것이라고 밝혀 혼선이 일기도 했지만, 해당 항공사는 "예정된 2편의 비행이 안전하게 이뤄졌다"며 이를 부인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김경희 기자(kyung@sbs.co.kr)

▶ [뉴스속보] 中 우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 SBS가 고른 뉴스, 네이버에서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