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52522 0112020022558352522 01 0102001 6.1.1-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01094000 1582601164000 문대통령 TK 최대 봉쇄 지역 의미 2002251801 related

[속보]文대통령 "대구, 지역봉쇄 아냐..분명히 밝혀야"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아침 고위 당정청 협의 결과, "최대한의 봉쇄정책"을 시행한다는 표현이 나온 것 관련 "이는 지역적인 봉쇄를 말하는 것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또 "코로나19 전파와 확산을 최대한 차단한다는 뜻임을 분명히 밝히라"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에게 지시했다.

당정청은 이날 회의를 갖고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확산을 막을 '봉쇄'를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그러나 '봉쇄' 논란이 되자 대구·경북 지역의 출입을 금지하는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민주당 공보국은 브리핑 직후 기자들에게 문자를 보내 "방역망을 촘촘히 해 코로나19의 확산과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기 위한 조치"라며 "지역 출입 자체를 봉쇄한다는 의미가 아니"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 보좌관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02.24. since19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he300]김성휘 기자 sunnykim@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