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15754 0032020040759315754 08 0801001 6.1.7-RELEASE 3 연합뉴스 58495912 false true true false 1586206861000 1586206871000

"닌텐도 스위치, 코로나19 여파·신작 인기에 전 세계적 품귀"

글자크기

중국 공장 가동 차질·'동물의 숲' 신작 열풍에 가격 급등

연합뉴스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닌텐도가 2017년 발매한 게임기 '스위치'가 최근 전 세계에서 품귀 현상을 겪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생산이 차질을 빚는 데다 신작 게임이 큰 인기를 끌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7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국내 기준으로 올해 2월 초부터 스위치 본체와 '링 피트 어드벤처' 등 주변기기 공급이 줄어들기 시작했다.

중국 우한(武漢)에서 시작된 코로나19로 닌텐도 현지 공장 가동이 중단되면서 빚어진 현상이다.

3년 전 당시 출고가 36만원으로, 올해 초까지만 해도 유통 채널에서 30만원 초반대를 유지하던 스위치의 가격은 공급 부족 속에 2월 중순부터 급상승하기 시작했다.

여기에 기름을 부은 건 지난달 20일 신작 게임 '모여봐요 동물의 숲' 발매다. 지난해 외교 마찰로 반일 감정이 아직 남아 있는 국내에서도 '모여봐요 동물의 숲'을 사려는 인파가 몰리며 판매점 앞에 긴 줄이 생겨 화제를 낳기도 했다.

전 세계 동시 출시된 지 열흘 만에 다운로드를 제외하고 실물로만 260만장이 팔린 이 게임의 인기로 스위치 품귀 현상은 더욱 가중됐다.

연합뉴스

[홈페이지 캡처]



현재 국내 온라인 신품 시세 기준으로 닌텐도 스위치는 60만원대, '모여봐요 동물의 숲'이 포함된 패키지는 80만원에 육박한다.

이는 일본에서도 마찬가지다. 요도바시닷컴 등 대형 온라인 쇼핑에서도 '모여봐요 동물의 숲' 패키지 물량이 모자라 추첨 판매하고 있는 실정이다.

미국 아마존 등에서도 정가 신품은 오래전에 동났고, 재고가 있는 상품은 500달러를 호가한다.

언제쯤 스위치의 공급이 원활해질지 닌텐도의 공식적인 언급이 없는 상황이라 당분간 이런 현상은 지속될 것으로 관측된다.

콘솔 게임 업계의 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전 세계에서 '사회적 거리 두기' 바람이 불면서 '모여봐요 동물의 숲'이 집에서 즐길만한 게임으로 더욱 주목받은 영향도 있다"고 전했다.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