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95595 0122020060260495595 08 0803001 6.1.11-RELEASE 12 전자신문 60001327 false true false false 1591062060000 1591075816000

네이버 얼굴인식 AI, 토익스피킹 시험 도입

글자크기
네이버가 YBM홀딩스 산하 YBM한국TOEIC위원회와 함께 네이버 얼굴 인식 시스템을 토익스피킹 수험자 확인 절차에 도입했다.

토익스피킹 얼굴 인식 시스템은 수험자 대리응시 방지와 본인확인 절차 간소화를 위해 이달 6일 시험부터 도입할 예정이다. 수험자가 토익스피킹 시험 접수 시 제출한 사진과 현장에서 촬영한 사진을 인공지능(AI)이 비교해 수험자 본인 여부를 판단하는 방식이다. 수험생은 시험 시작 전 각 컴퓨터에 설치된 웹캠으로 얼굴을 촬영하고 시험에 체크인하면 된다.

네이버 얼굴 인식 시스템은 99% 이상 높은 정확도와 함께 0.1초 만에 사람 얼굴을 감지해 빠르게 본인 확인이 가능하다. AI가 얼굴 특징 값을 계산해 두 얼굴의 특징값 간 유사도를 빠르게 비교하는 기술로 본인 확인에 대한 오차를 줄였다.

이번 얼굴 인식 시스템 도입은 생년월일과 수험번호 등 별도 인증 정보 입력 없이 신속한 시험 체크인을 가능하게 해 수험생 편의를 증대했다.

대리 응시를 방지할 수 있어 토익스피킹 시험 성적에 대한 신뢰도도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계기로 YBM에서 시행 중인 중국어말하기시험(TSC), 일본어말하기시험(SJPT) 등에도 추가로 얼굴 인식 시스템을 적용할 방침이다.

정석근 네이버 클로바 대표는 “다양한 분야 파트너들과 협력을 확대함으로써, 언택트 시대에 네이버 AI 기술의 사용성을 더욱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하금수 YBM한국토익위원회 상무는 “얼굴 인식 시스템 도입을 통해 토익스피킹 대리응시를 방지하는 보안 강화 효과와 함께, 본인 체크인 절차가 간소해져 수험생의 편의가 증대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LG CNS AI 임직원 얼굴을 분석 시스템. =LG CNS 제공. (사진은 기사와 직접 관련이 없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