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42445 0032020070661242445 08 0801001 6.1.15-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3995446000 1593995452000

SKT, 오늘부터 순차적으로 2G 종료…011·017 역사 속으로

글자크기

이용자커뮤니티 "2G 서비스 종료 중지 가처분 신청"

연합뉴스

2G 접는 SK텔레콤(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011과 017 등으로 시작하는 SK텔레콤의 2G 이동통신 서비스가 오늘부터 순차적으로 종료된다.

6일 SK텔레콤에 따르면 이 회사는 이날 강원도, 경상도, 세종시, 전라도, 제주도, 충청도(광역시 제외)부터 2G 서비스를 중단한다.

장비 노후화가 심한 지역부터 단계적으로 폐지해 비수도권 도에서 광역시, 수도권, 서울 등으로 종료하는 방식이다.

이후 13일 광주·대구·대전·부산·울산에서, 20일 경기·인천에서, 27일 서울에서 서비스가 마지막으로 종료된다.

국내 2G 서비스는 1996년 SK텔레콤이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CDMA(코드분할다중접속) 방식의 디지털 이동통신 서비스를 말한다.

올해 4월 현재 SK텔레콤의 2G 가입자는 39만2천641명이다.

2G 서비스 이용자 커뮤니티인 '010통합반대운동본부'는 3일 카페 공지문을 통해 SK텔레콤을 상대로 대법원에 상고하고, 2G 서비스 종료 중지를 요구하는 가처분 신청을 함께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법원은 010통합반대운동본부가 SK텔레콤을 상대로 제기한 이동전화 번호이동 청구소송 1심과 항소심에서 원고 청구를 기각했다.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