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26476 1112020070961326476 08 0802001 6.1.16-RELEASE 111 서울경제 60001327 false true true false 1594257227000 1594257244000

NHN·아이나비·코드42, 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 위해 손잡았다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NHN이 아이나비시스템즈, 코드42와 함께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목표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UMOS, Urban Mobility Operating System Map Alliance)’를 결성했다.

유모스(UMOS)는 코드42가 핵심 사업으로 개발하고 있는 도심형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자율주행차 및 드론, 딜리버리 로봇 등 미래 이동수단을 통합한 차량 호출 및 공유, 스마트 물류 서비스로 상용화될 계획이다. 코드42는 네이버랩스 최고경영자(CEO)이자 네이버 최고기술책임자(CTO) 출신인 송창현 대표가 지난해 3월 설립한 자율주행 ‘타스(TaaS·서비스로서의 교통)’ 스타트업이다.

9일 NHN(대표 정우진)과 아이나비시스템즈(대표 성득영), 코드42(대표 송창현)는 업무협약을 통해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으로 수행하기로 했다.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는 유모스 공동 개발을 위해 양사가 오랜 기간 축적한 지도, 실시간 교통정보, 관심지점(POI), 도로 영상정보 등 지도 유관 데이터 및 기술을 공유한다. NHN은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TOAST(토스트)’를 제공하고, 클라우드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을 위한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를 지원한다.

3사는 각 사가 보유한 고객사 및 투자사의 다양한 산업 기술과 인프라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고도화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적극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NHN 관계자는 “3사 간의 공동 업무 협약을 통한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 결성으로 미래형 모빌리티 플랫폼을 NHN의 클라우드 서비스 토스트 기반에서 구현할 수 있게 됐다”며 “NHN은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가 공동 개발하는 다각적인 모빌리티 서비스를 위한 폭넓은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지현기자 ohjh@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