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32732 1192020070961332732 01 0101001 6.1.15-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594267569000 1594267573000

서훈 안보실장, 비건 접견…"한반도 정세 의견교환"

글자크기
서훈 안보실장, 비건 접견…"한반도 정세 의견교환"

[앵커]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인 스티븐 비건 부장관이 청와대를 방문해 서훈 국가안보실장과 면담을 가졌습니다.

한반도 정세와 함께 남북·북미 대화의 동력을 키우는 방안에 대해 의견을 주고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성승환 기자입니다.

[기자]

스티븐 비건 부장관은 오전 10시 청와대에 도착해 서훈 신임 국가안보실장과 면담을 가졌습니다.

두 사람이 만난 것은 서 실장 취임 이후 처음인데요.

두 사람은 최근의 한반도 정세에 대해 의견을 나눈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북한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로 조성된 한반도 긴장을 해소하고 북미·남북 대화의 교착을 푸는 방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한 것으로 보입니다.

비건 부장관의 어제 메시지는 남북 협력 지지, 그리고 북미 대화 재개 촉구로 요약할 수 있는데요.

특히 남북 협력의 경우 비핵화와 속도를 맞춰야 한다는 기존 입장과 크게 달라진 목소리였습니다.

이런 점에서 남북관계 진전 방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다만 어제 북한을 향해 대화 시그널을 보낸 데 이은 추가적인 메시지를 내놓지는 않았습니다.

비건 부장관의 문재인 대통령 예방은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어제 비건 부장관 방한에 맞춰 트럼프 대통령이 3차 북미정상회담 가능성을 거론한 바 있습니다.

미국의 대화 손짓에 북한이 호응할 것인지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제 비건 부장관은 일본으로 출국합니다.

청와대에서 연합뉴스TV 성승환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