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34406 0142020071461434406 03 0303001 6.1.14-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61752144 false true true false 1594708166000 1594708173000

손병두 "아시아나항공 매각 시한 아직 끝나지않았다"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14일 아시아나항공 매각 협상이 지연되는 것과 관련 "산업은행의 의견이 중요하다"며 "아직 매각 시한이 끝났다고 보는 것 같지는 않다"고 말했다.손 부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열린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당사자 간 의사소통을 좀 더 긴밀히 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이렇게 끝나는 상황은 아니라고 보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대로 (협상이) 끝나는 상황은 아니다"라며 "당사자 간 의사소통을 긴밀히 해야한다"고 덧붙였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해 금호산업과 아시아나항공을 2조5000억원에 사들이는 계약을 체결했다. 앞서 지난 2일 러시아의 해외기업결합승인 절차를 마치면서 마감 시간이 지났다는 게 금호산업 주장이지만 현산 측은 다른 선행조건이 모두 충족돼야 거래가 종결되는 것이라고 맞서고 있다.

이어 손 부위원장은 저신용 회사채·기업어음(CP) 매입기구(SPV) 출범과 관련해 최근 건설사 중심으로 A급 회사채 시장이 불안하다는 지적에 대해 "SPV가 출범하면 BBB와 일부 BB등급 회사채도 포함해 회사채 시장이 나아질 것"이라며 "A급 대상으론 중복된 프로그램이 많아서 큰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비씨카드의 케이뱅크 대주주 승인과 관련해선 "금감원에서 면밀히 보고 있다"며 "통상적인 프로세스에 따라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jiany@fnnews.com 연지안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