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84381 0512020091862884381 02 0213009 6.1.2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18656000 1600418666000

충남, 플래티넘크래프트맥주와 투자협약…예산에 아시아 최대 시설

글자크기

2023년 9월까지 350억 규모 생산시설 건립…리쇼어링 성공

뉴스1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8일 도청 상황실에서 배문탁 플래티넘크래프트맥주 대표이사, 황선봉 예산군수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충남=뉴스1) 한희조 기자 = 충남도가 해외에서 국내로 복귀하는 기업을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8일 도청 상황실에서 배문탁 플래티넘크래프트맥주 대표이사, 황선봉 예산군수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르면, 플래티넘크래프트맥주는 2023년 9월까지 350억원을 투자해 예산신소재일반산업단지 1만6500㎡의 부지에 새롭게 생산시설을 건립한다.

2010년 설립된 플래티넘크래프트맥주는 현재 국내 1700곳 이상의 편의점과 백화점, 슈퍼마켓체인에 납품 중인 회사다. 예산에 건립할 공장은 수제맥주 생산시설로는 아시아 최대 규모로 연간 4000만ℓ의 수제맥주를 생산하게 된다.

또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가족친화적 기업문화를 조성하고, 지역인력 우선 채용, 지역농수축산물 소비 촉진 등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서도 노력하기로 했다.

도는 이번 투자로 예산군 내 생산액 변화는 86억5600만원, 부가가치 변화는 13억 2100만원, 신규고용 인원은 30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공장 건설을 통한 생산유발 507억4300만원, 부가가치 유발 187억5600만원, 고용 유발 514명 등 경제적 효과도 거둘 것으로 분석했다.

양 지사는 “국내 1세대 수제맥주 회사인 플래티넘크래프트맥주가 예산에 아시아 최대 수제맥주 공장을 짓고 정상 가동한다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환황해경제권의 중심지인 충남에서 세계 시장으로 뻗어 나아가는 기업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도는 지난 6월 코로나19 팬데믹에 따른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국내 복귀기업 유치 추진 계획’을 마련해 국비와 지방비 보조금, 이전 인센티브를 투자 규모에 따라 수백억 원까지 지원하며 기업 유치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gmlwh1010@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