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53154 0012020102563653154 01 0101001 6.2.0-RELEASE 1 경향신문 63665584 false true true false 1603592160000 1603600686000

국민의힘, 이건희 별세 소식에 “국민의 자부심 높였던 선각자”

글자크기
[경향신문]


경향신문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25일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연합뉴스


국민의힘은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별세 소식에 “삼성이 세계 1위의 글로벌 기업이 되는 기틀을 마련했다. 국민의 자부심을 높였던 선각자이셨다”며 “고(故) 이건희 회장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배준영 국민의힘 대변인은 25일 “유가족과 임직원 여러분들께도 진심어린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구두 논평을 내놨다.

배 대변인은 “고인이 생전에 보여준 세계 초일류 기업을 위한 뼈를 깎는 노력, ‘마누라, 자식 빼놓고 모두 바꿔라’라는 혁신의 마인드는 분야를 막론하고 귀감이 됐다”면서 “미래를 선도할 인재에 대한 애정과 철학은 지금도 인재육성의 교본이 됐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어 “고인의 뜻이 헛되지 않도록, 우리 모두가 혁신과 노력을 통해 다가올 미래를 준비해 나가야할 것”이라며 “다시 한 번 고(故) 이건희 회장이 편히 영면하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임지선 기자 vision@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난 어떤 동학개미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