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21180 0682020102763721180 03 0301001 6.2.0-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93640000 1603793921000

삼성디스플레이, 화웨이 수출길 열렸다…·“美 허가받아”

글자크기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가 미국 정부로부터 중국 화웨이에 디스플레이 패널을 공급할 수 있는 수출 허가를 받았다.

27일 디스플레이 업계 및 외신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는 미국 상무부에서 스마트폰용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중 일부 품목에 대해 수출 허가를 받았다. 9월 미국이 화웨이에 대한 강도 높은 제재를 시작한 뒤 국내 기업이 수출 허가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미국은 미국 기술 및 장비를 이용해 생산한 제품을 화웨이에 공급하려면 미국 정부의 허가를 받도록 했다.

다만 이번 수출 허가가 화웨이에 대한 공급 정상화를 뜻하지는 않는다. 신청 모델 중 일부만 허가를 받은 데다 화웨이가 아직 스마트폰 생산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반도체 공급을 받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업계 관계자는 “반도체 공급이 끊긴 상태에서 디스플레이 패널 수출 허가는 큰 의미가 없다”라며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주요 글로벌 반도체 기업들의 수출 허가가 나야 한다”고 말했다.

화웨이는 삼성디스플레이 주요 고객사다. 이번 허가에 따른 수출 물량과 거래 시기 등은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동일기자 dong@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