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28986 0032020120564628986 08 0805001 6.2.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131388000

시험가동 세계 최대 망원경에 속살 드러낸 태양 흑점

글자크기

지난 1월 포착…공간해상도 2.5배 ↑, 20㎞ 자기 구조도 잡아내

연합뉴스

세계 최대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이 포착한 첫 흑점 이미지
[NSO/AURA/NSF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엄남석 기자 = 세계 최대 규모로 건설돼 기대를 모으고 있는 '대니얼 K.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DKIST)이 처음으로 포착한 태양 흑점 이미지가 4일 공개됐다.

미국 국립과학재단(NSF)이 하와이 마우이섬 할레아칼라산 정상에 설치한 이 망원경은 주경이 4m로 최종 완공을 앞두고 시험 가동 중이다.

이번 이미지는 지난 1월 28일 촬영한 것으로, NSF 태양천문대(NSO) 연구진이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의 광학적 성능과 운용 계획 등을 담은 논문과 함께 학술지 '태양 물리학'(Solar Physics)을 통해 공개했다.

흑점 이미지는 흑점 중앙의 검은 부분에서 밑에서 끓어오르는 뜨거운 가스와 가라앉는 식은 가스가 자기력선을 따라 방사형으로 뻗어나가는 것을 생생하게 담고 있다.

연구진은 "이번 흑점 이미지는 태양 표면의 20㎞밖에 안 되는 작은 자기 구조까지 잡아내며 이전의 2.5배에 달하는 공간해상도를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태양 흑점은 자기장이 집중되면서 대류에 의한 열전달을 방해해 표면 온도가 주변보다 낮아 검게 보이는데, 온도는 여전히 4천 도가 넘는다. 태양 내에서는 아주 작은 점에 불과하지만 지름이 약 1만6천㎞에 달해 지구를 품고도 남는 크기다.

연합뉴스

흑점의 위치와 크기
[NSO/AURA/NSF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태양은 11년 주기로 활동이 늘어났다 줄어드는 것을 반복하는데, 태양 활동 극대기 때 흑점이 가장 많아진다.

태양 활동은 지난해 말에 극소기를 지나 새로운 주기에 들어섰으며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이 포착한 것은 새 주기가 시작한 직후의 흑점이다.

NSO와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을 관장하는 미국 '천문학 연구 대학연맹'(AURA)의 매트 마운틴 회장은 "태양이 새로운 활동 주기에 들어서면서 우리도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 시대에 진입했다"면서 "우리는 이제 세계에서 가장 앞선 태양 망원경으로 태양을 관측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상세한 이미지를 포착하고 공유함으로써 태양활동에 관한 과학적 통찰력을 높일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하와이 마우이섬 할레아칼라산 정상의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
[NSF/NSO/AUR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태양 흑점은 위성 장애나 대규모 정전 등과 같은 형태로 지구에도 피해를 줄 수 있는 태양 플레어나 코로나질량방출(CME)과 같은 현상이 일어나 집중적인 연구 대상이 돼왔다.

NSF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 프로그램 책임자인 데이비드 보볼츠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의 영향으로 망원경 가동 시기가 약간 늦춰지기는 했으나 이번에 공개된 흑점 이미지는 이 시설이 태양에 대한 이해를 위해 가져다줄 전례 없는 능력을 미리 보여준 것"이라고 했다.

지난 2013년 착공된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은 시험가동을 거쳐 내년 중 최종 완공돼 본격 가동될 예정이다. 설립 추진 과정에서는 '첨단기술태양망원경'(ATST)으로 불리다 하와이주 상원의원을 지낸 일본계 미국인 대니얼 이노우에의 이름을 따 명칭이 변경됐다.

지난 1월에도 시험 가동을 통해 태양 표면에서 요동치는 플라스마 패턴을 보여주는 "세포"를 닮은 첫 이미지를 공개해 주목을 받았다.

연합뉴스

이노우에 태양 망원경이 첫 이미지로 내놓은 태양 표면
[NSO/AURA/NSF 제공]



eomns@yna.co.kr



<저작권자(c) 연합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