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51855 0232021022666451855 04 0401001 6.2.6-HOTFIX 23 아시아경제 65917736 false true false false 1614343800000

'군부 쿠데타' 미얀마 취재 중 구금된 日기자 풀려나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미얀마 최대 도시 양곤에서 26일 대학 교원들이 군부 쿠데타로 축출된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의 사진을 들고 시가 행진을 벌이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군부 쿠데타가 일어난 미얀마에서 취재 중이던 일본인 프리랜서 기자가 치안 당국에 일시적으로 억류됐다가 풀려났다.


26일 일본 교도통신 보도에 따르면 미얀마 최대 도시 양곤에서 시위대를 취재 중이던 프리랜서 기자 기타즈미 유키씨가 이날 치안 당국에 의해 경찰서로 연행됐다가 풀려났다.


그는 "특별히 달라진 것 없이 취재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구금됐다. 조사를 받을 때 위해를 가하는 일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일본 외무성 간부는 "악질적인 이유로 구속된 것은 아니며 심각한 형태의 구속도 아니다"라고 언급했다.


기타즈미 씨는 과거에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 기자였으며 양곤에 주재하며 프리랜서로 활동하고 있다.


미얀마에서는 군부 쿠데타에 반대하는 시위대와 군경의 대치가 이어지고 있다. 이날 시위에서는 참가자 등 약 20명이 구금되기도 했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