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60720 0012021022866460720 02 0201001 6.2.6-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464220000

하창환 전 합천군수 극단적 선택 시도

글자크기
[경향신문]

경향신문

하창환 전 합천군수. 연합뉴스


하창환 전 합천군수(72)가 27일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다 발견돼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하 전 군수는 이날 오후 3시 10분쯤 경남 합천군 서산리 한 야산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극단적 선택을 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그는 지인들에게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듯한 전화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이상하게 여긴 지인 한 명이 하 전 군수를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원은 하 전 군수를 대구 한 병원으로 이송했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하 전 군수는 1968년 합천군 공무원으로 임용됐으며 2008년 군 기획감사실장으로 퇴직했다. 이후 2010년 지방선거에서 합천군수로 당선된 뒤 2014년 재선에 성공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한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정훈 기자 jhkim@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 돌아온 광장, 제주도 ‘일호’의 변신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