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94513 0232021030666594513 03 0301001 6.2.6-RELEASE 23 아시아경제 62357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4978000000

4차 재난지원금, 이달 말부터 지급…전국민위로금은?

글자크기

신규 추가 대상자는 4월~5월 초 지급 전망

'전국민위로금' 논란은 지속될 듯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장세희 기자]정부가 코로나 19 피해를 대응을 위해 마련한 4차 재난지원금은 이달 말부터 지급될 예정이다.


6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기재부는 4차 재난지원금 지급에 차질이 없도록 각 부처와 집행 계획을 준비하고 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3월 중순께 국회에서 추가경정예산(추경)을 확정해 주면 정부는 지금부터 미리 집행을 준비해 확정되자마자 지급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고 말했다.


다만 예전에 수혜 받은 계층의 경우에는 신속하게 3월에 받을 수 있겠지만, 신규로 추가된 대상자는 소득 등 추가 확인 사항이 있어 4월이나 5월 초 지급이 이뤄질 전망이다.


정부가 발표한 추경안에 따르면 추경은 15조원으로, 긴급 피해 지원(8조1000억원), 긴급 고용대책(2조8000억원), 방역 대책(4조1000억원) 등이 포함된다.


이 중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플러스는 소상공인 385만명에게 최대 500만원을 지원한다. 특수고용직과 노점상 등 취약계층도 지원금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언급한 '국민 위로지원금'도 향후 논란이 될 전망이다. 기재부 관계자는 "정치권에서 전 국민 위로금 지급을 두고 논쟁이 뜨거운 상황이지만, 현재로서는 4차 재난지원금 지급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답했다.



세종 = 장세희 기자 jangsa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