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재난지원금 지급

보성군, 2차 긴급재난지원금…보성사랑상품권 지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군민 고통 분담…설 명절 지역경제 견인 기대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보성=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전남 보성군이 지난해 4월 제1차 긴급재난지원금를 지원한데 이어 오는 24일부터 제2차 긴급재난지원금를 군민 1인당 10만원씩 보성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의 빠른 일상 회복과 민생경제 회복을 위한 결정이다.

보성군은 이번 제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소상공인 가계 소득 회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급기간은 오는 24일부터 28일까지이며 군민 1인당 10만원의 보성사랑상품권이 지급된다.

지급 대상은 19일 24시 기준으로 보성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모든 군민(결혼이민자, 영주권자 포함)이며 약 4만명이다.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는 마을 담당 공무원이 마을을 방문하여 1차 현장 지급을 실시하고, 27일부터 28일까지는 미수령 세대를 대상으로 주소지 읍?면사무소에 접수창구를 운영해 현장에서 즉시 지급할 계획이다.

읍?면사무소 접수창구에서 재난 지원금를 수령할 경우 해당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를 방문해야 하며 세대주 뿐만 아니라 동일 세대 1인이 대표 수령 가능하다.

수령자 확인을 위해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

보성군 관계자는 “이번 보성군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든 군민여러분들께 작지만 큰 위로와 힘이 되길 바란다”며“특히 최근 전남 서부권을 중심으로 확산 중인 오미크론 변이에도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생각하고 선제적인 방역대책 추진과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kun578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