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민주당 '전대 룰' 갈등 봉합…'출마 좌절' 박지현 "토사구팽"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민주당이 오늘(6일) 당무위원회를 열어 전당대회 '룰'을 확정했습니다. 앞서, 비대위가 전당대회 준비위원회 안을 일부 수정해 당내에서 거센 반발이 일었죠. 당무위가 전준위의 '원안'을 대거 수용하면서, 경선 룰을 둘러싼 당내 갈등은 일단 봉합이 됐습니다. 당무위는 박지현 전 비대위원장의 출마도 최종 불허했는데, 박지현 위원장은 '토사구팽'이라고 반발했습니다. 관련 내용을 조익신 멘토가 정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