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폭우로 고립된 마을 가 보니‥수도·전기 끊어져 '생존 위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경기도 광주시 역시 피해가 컸던 지역이죠.

산사태로 인해 마을이 고립되면서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 생존까지 위협받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지역에서도 복구가 시작이 되긴 했지만 워낙 피해가 크고 또 언제 다시 비가 쏟아질지 모르는 상황이라서 주민들은 막막해 하고 있습니다.

김민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기자 ▶

오늘 오전, 남한산성 동문 입구.

도로에 마을 진입을 금지하는 통제선이 처져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