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만방송사, 韓고등훈련기를 '파오차이기'로 불러 구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코로나 태극기'로 물의 빚었던 TVBS 또 논란 유발

연합뉴스

국산 고등훈련기 T-50을 '파오차이기'로 칭한 대만 방송 화면
[TVBS 방송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코로나 태극기'로 물의를 빚었던 대만 방송사 TVBS가 이번엔 한국이 미국 록히드마틴의 지원으로 개발한 국산 초음속 고등훈련기 T-50을 '파오차이기(泡菜機)'로 불러 또 구설에 올랐다.

이 매체는 지난 16일 한국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가 필리핀에서 열린 에어쇼에 참가한 소식을 보도하면서 "(블랙이글스가) 한국 네티즌들이 말하는 '파오차이기'를 몰고 필리핀에서 공연했다"고 전했다.

또 '한미 합작 "파오차이기" T-50'이라는 자막도 등장했다.

'한국 네티즌들에 의해 김치기로 불린다'는 정도의 의미였지만 김치의 정식 중국어 표기인 '신치(辛奇)' 대신 중국식 절임 채소를 뜻하는 '파오차이'를 썼다.

TVBS는 한국 네티즌들이 국산 전투기에 대해 쓰는 별명을 인용하는 형식을 취했지만 한국 매체의 관련 기사 댓글에는 비하의 의미로 받아들이는 목소리가 적지 않았다.

TVBS는 지난 4월 한국 내 코로나19 발생 상황을 보도하면서 태극기에 코로나19 바이러스 그림을 합성한 이미지를 배경으로 사용해 한국 내에서 반발을 부른 바 있다.

jhcho@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