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메타버스가 온다

“디지털 대전환의 중심은?…‘메타버스 코리아 컨퍼런스’ 내달 4일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정유 기자]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와 엑스포럼은 다음달 4일 서울 코엑스에서 ‘2022 메타버스 코리아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메타버스 코리아 컨퍼런스’는 국내외 유관 산업 종사자를 대상으로 글로벌 산업 트렌드와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전문 컨퍼런스다. 올해는 ‘디지털 대전환의 중심 메타버스’라는 주제로 메타버스 관련 기술과 다양한 산업 변화를 분석한다.

기조 연설자로는 나서는 국내 메타버스 아바타 기업 갤럭시코퍼레이션 최용호 대표가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메타버스’라는 주제로 나선다. 이어 ‘메타버스 시티’의 저자인 심재국 박사가 ‘메타버스와 미래도시’를 주제로 강연을 이어간다.

오후 강연은 ‘메타버스와 미래기술’, ‘메타버스,이스라엘을 만나다’ 등 2개 파트로 나눠 진행된다. 다양한 국내 대기업 및 중소 제조업체들을 대상으로 증강현실 기술을 적용하는 전략 및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는 PTC 코리아의 서창교 AR 솔루션 컨설턴트,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버추얼 휴먼을 생성하는 버추얼 전문 프로젝트 기업 디오비스튜디오 오제욱 대표, 메타버스 전문 광고 이벤트 기업 메이데이파트너스 최준영 대표가 연사로 나선다.

특히 이스라엘 기업들이 참여하는 또 다른 파트에서는 현지 메타버스 선두 기업들의 혁신 기술과 정보를 공유할 예정이다.

차세대 몰입형 콘텐츠 개발 에듀테크 회사 인셉션엑스알의 설립자이자 대표인 베니 아벨이 참가해 ‘XR(확장현실)을 활용한 교육 해소’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또한 독점 기술 플랫폼과 3D 기술로 전자상거래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 헥사(HEXA)의 전략파트너십책임자 게빈 굿바흐가 메타버스와 리테일 관련된 기술 노하우를 전달한다.

더불어 개발자, 디자이너 및 크리에이터가 AR 경험을 원활하게 구축할 수 있는 최첨단 플랫폼 개발 기업 리사이트의 공동설립자이자 대표인 옴리 스테인이 메타버스와 가상현실에 대해 이야기한다.

한편, ‘메타버스 코리아 컨퍼런스’가 개최되는 ‘2022 메타버스 코리아’는 다음달 4일 개막해 7일까지 코엑스 B홀에서 진행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