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7 (월)

공유 숙박 앱으로 불법 영업 기승...안전은 뒷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전망 좋은 바닷가나 관광지에 있는 아파트와 오피스텔 등에서 불법 숙박 영업이 성행하고 있습니다.

주로 공유 숙박 앱을 이용하고 있는데요.

안전 관리도 부실하고 이웃 주민들도 소음 공해 등으로 큰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송세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공유 숙박 앱에 올라온 강원도 바닷가의 한 아파트입니다.

방에서도 바다가 한눈에 들온다며 홍보합니다.

주말 하룻밤 숙박 요금은 23만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