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배우 김정화, 2억으로 3층 건물주 됐다…커피 사업 번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배우 김정화가 인천 차이나타운에 있는 건물을 10억5000만원에 매입해 건물주가 됐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김정화는 지난 3월31일 자신이 대표인 법인 ‘알리스타커피’ 명의로 해당 건물을 매입했다.

이 건물은 지상 3층에 대지면적 175.2㎡, 연면적 277.28㎡ 규모다. 김정화는 매입 이후 건물을 철거하고 지상 3층, 연면적 315.27㎡ 규모 새 건물을 지었다. 지난 5월1일 착공해 6개월 만인 지난 10일 사용승인을 받았다.

이 건물은 지상 3층에 대지면적 175.2㎡, 연면적 277.28㎡ 규모다. 김정화는 매입 이후 건물을 철거하고 지상 3층, 연면적 315.27㎡ 규모 새 건물을 지었다. 지난 5월1일 착공해 6개월 만인 지난 10일 사용승인을 받았다.

헤럴드경제

매입가는 10억 5000만원이며, 건물과 토지엔 채권최고액 10억 2000만원이 설정돼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통상 대출액의 120% 수준에서 채권최고액이 설정되는 것을 고려하면 김정화는 8억 5000만원 대출에 본인 자금 2억원으로 해당 건물을 마련한 것으로 보인다.

김정화는 이 건물을 모두 알리스타커피의 사무실 겸 본사 매장으로 사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김정화는 지난달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본사가 지어졌다. 사실 정말 힘들고 어렵고 다사다난한 시간을 지나면서 참 지치고 포기하고 싶을 때도 있었지만, 그래도 기도하며 힘내서 지금까지 올 수 있었다. 감사하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카페 이벤트 소식을 전하며 "기부함도 마련했다. 나눔의 마음으로 이 기업을 시작했듯 함께해 주시는 많은 분들과 나눔의 기쁨을 누리고자 한다"며 "기부해 주시는 금액은 월드베스트프렌드NGO 단체에 전액 기부된다"고 덧붙이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인천 차이나타운에 지어진 김정화 커피 기업의 본사 건물 전경이 담겨있다.

앞서 그는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차이나 타운에 본사 건축 현장을 공개한 바 있다.

해당 건물은 3~4층 높이의 규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김정화는 남편 유은성과 함께 결연 아동 인연을 맺은 아그네스 지역의 경제 지원을 위해 2020년부터 커피 사업을 시작했다.

그는 지난 2013년 6살 연상의 남편 유은성 교수와 결혼 후 2014년 첫째 아들 유화, 2016년 둘째 아들 유별 군을 얻었다. 유은성은 지난해 9월 받은 건강검진에서 뇌암 진단을 받아 투병 중이다.

min3654@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